홈 > 정치경제 > 정치경제
정치경제

호주, 내정간섭 금지법 통과 임박…‘중국 견제’

호주뉴스 0 6392 0 0

1.jpg

 

호주 정부가 외국 정부의 정치 간섭을 막기 위한 신규 법안을 통과시킬 예정이라고 27일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호주 하원이 전날 승인한 '외국의 영향 투명성제도법안(Foreign Influence Transparency Scheme)’은 이날 상원도 무난히 통과할 전망이다. 통신은 해당 법안이 중국을 겨냥한 조치인 만큼 양국 간 관계가 더 악화될 수 있다고 전했다.

지난해 맬컴 턴불 호주 총리는 중국의 내정 간섭에 관한 보고들이 있었다면서 내정간섭 입법 추진 필요성을 강조한 바 있으며, 이에 중국은 내정 간섭을 한 적이 없다면서 터무니없는 주장이라고 반발했다. 이후 양국 관계는 악화 일로를 걷고 있다. 최근에는 호주 정부가 중국 정부의 지배를 받고 있는 것으로 보이는 화웨이에 대해 5G 이동통신망 장비입찰 배제를 고려 중인 것으로 알려져 또 한 번 긴장 수위를 높였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